광주시·한의사회, 난임 여성에 한방치료 지원…100명 대상

김도훈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8 23:40:48
  • -
  • +
  • 인쇄

 

광주시와 광주한의사회는 17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한방 난임 치료비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시는 1억2천300만원을 투입해 한방 난임 치료 비용을 지원하고 한의사회는 대상자 모집, 한방 치료 제공, 진료비 일부 지원 등에 협력한다.

광주 39개 한방 병·의원이 참여해 100여명 대상자를 선정, 거주지에서 가까운 한의원과 연결해준다.

대상자는 집중 치료 3개월, 경과 치료 3개월 동안 체질과 건강 상태에 맞는 전문 한방 치료를 받게 된다.

지원 대상은 최근 6개월 이상 광주에 거주한 난임 진단 여성이다.

소득과 관계없이 3개월간 약제비, 혈액검사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침구 치료 등 일부 비용은 대상자가 부담한다.

지원 신청은 다음 달 20일까지 광주한의사회로 신청하면 된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저출산은 개인, 가정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사회가 함께 책임지고 해결해야 할 문제"라며 "이번 협약으로 난임 부부들이 한의학적 지원으로 경제적 부담을 덜면서 건강한 아이를 품에 안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공=연합뉴스)


[저작권자ⓒ 메디컬처타임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도훈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주요기사

+

  • 롱지비티 300*100
  • 카톡기사제보
  • 세이프닥
  • KPR300

많이 본 기사

피플

+

웰스

+

PHOTO NEWS